비자림의 아침이슬

0

CLOSED

국내배송
비자림의 아침이슬
CLOSED
[사용용도]
섬유의류, 각종 침구류, 커튼·천 소파, 자동차 시트 등 약 20~30cm의 거리를 두고 골고루 뿌려주세요. (향의 강도는 분사량으로 조정이 가능하며, 공간 크기와 사용 환경, 온도에 따라 향의 강도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자연주의 명품 섬유향수로 천연물을 발효시킨 곡물 발효 주정을 사용한 향기와 탈취력이 좋은 섬유향수입니다. 아홉가지 제주 자생 식물(귤, 녹차, 유채꽃, 우뭇가사리, 벚꽃, 동백꽃, 편백잎, 알로에, 톳) 추출물을 함유하고 있는 은은하고 고급스러운 향수.
수량증가수량감소
상품 목록
+ -
  • [사용용도]
    섬유의류, 각종 침구류, 커튼·천 소파, 자동차 시트 등 약 20~30cm의 거리를 두고 골고루 뿌려주세요. (향의 강도는 분사량으로 조정이 가능하며, 공간 크기와 사용 환경, 온도에 따라 향의 강도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 자연주의 명품 섬유향수로 천연물을 발효시킨 곡물 발효 주정을 사용한 향기와 탈취력이 좋은 섬유향수입니다. 아홉가지 제주 자생 식물(귤, 녹차, 유채꽃, 우뭇가사리, 벚꽃, 동백꽃, 편백잎, 알로에, 톳) 추출물을 함유하고 있는 은은하고 고급스러운 향수.
LEPLEIN

비자림의 아침이슬 제주 패브릭 퍼퓸





DESIGN

LEPLEIN


CONTENT

자연주의 명품 섬유향수
-
천연물을 발효시킨 곡물 발효 주정을 사용한 향기와 탈취력이 좋은 섬유향수입니다.
아홉가지 제주 자생 식물(귤, 녹차, 유채꽃, 우뭇가사리, 벚꽃, 동백꽃, 편백잎, 알로에, 톳) 추출물을 함유하고 있으며 은은하고 고급스러운 향은 생활용품과 공간에 제주의 자연스러운 향기와 감성을 더할 수 있습니다


FRESh | LEAFY GREEN

해가 뜨기전 푸른 새벽녘 차가운 공기와 풀잎의 상쾌한 그린향
새벽녘 내린 이슬로 비자림은 온통 촉촉하다.
조용한 숲을 걷고 있자면 분주하게 하루를 준비하는 숲의 바스락거림이 나즈막히 들려온다.
잔잔한 새벽녘 풀잎의 상쾌한 향기와 숲의 생명력이 온몸을 가득 채워주는 듯하다.


NOTICE

1.용도 외에는 사용하지 마세요.
2.어린이·동물의 접촉이 없는 곳에 보관 및 사용하세요.
3.물세탁이 안되거나 얼룩이 남을 우려가 있는 섬유제품이나 방수처리 된 제품에는 미리 눈에 띄지 않는 곳에 테스트한 후 사용하용요.
4.상처가 있는 부위, 습진 및 피부염 등의 이상이 있는 부위에 분사하지 마세요.
5.내용물이 눈에 닿으면 충분히 물로 씻어내고, 마신 경우 많은 양의 물을 마신 후 토하게 한 후 의사와 상담하세요.
6.음식물, 화기에 직접 분사하지 마세요.
7.화기나 고온의 장소를 피해 보관 및 사용하세요.
8.밀폐된 공간에서 사용 시 충분히 환기를 시켜주세요.


SELLING PRICE

판매가 :15000 원


CUSTOMER CENTER

070.4247.1677









자가검사번호

C-A09B-A875002-A160
화학물질의 등록 및 평가 등에 관한 법률에 의한 위해우려제품 안전기준에 적합함.


제품상세정보

품명 : 일반생활화학제품(방향제)
종류 : 액상스프레이
모델명 : 비자림의 아침이슬 제주 패브릭 퍼퓸
용량 : 300ml
성분 : 곡물발효주정(에탄올), 정제수, 가용화제, 향료, 제주 자생식물(귤·녹차·벚꽃·동백꽃·편백잎·알로에·톳·우뭇가사리·유채꽃)추출물
제조원 : 아로마프로젝트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중산동 1681 대방트리플라온 A동 804호
판매원 : 에이 앤 필립 / 서울시 성동구 서울숲4길 13-1 301호 / 070-4247-1677
제조국명 : 대한민국
제조년월 : 별도표기
유통기한 : 제조일로부터 3년
본 제품에 이상이 있을 경우, 공정거래위원회고시, 소비자 분쟁해결기준에 의해 보상 받을 수 있습니다.


배송안내

배송업체 : / 배송지역 : 전국 / 배송비용 : 15,000원 이상 무료 배송





BRAND STORY

LEPLEIN [ 퍼퓨머리 르플랑 ]
대한민국 서울의 니치향수 브랜드 르플랑(Le Plein). 플랑(Plein)은
‘가득 찬, 충만한’의 뜻을 지닌 프랑스어로, 퍼퓨머리 르플랑은 공간을 향으로 채우고자 합니다.





Having interest your brand

  • CLOSED view  
    디퓨저 - 동백길 걷다
  • CLOSED view  
    동백길. 걷다
  • CLOSED view  
    한 소쿠리 초록 영귤
  • CLOSED view  
    디퓨저 - 섭지에 유채피우다
  • CLOSED view  
    디퓨저 - 비자림의 아침이슬
  • CLOSED view  
    섭지에 유채 피우다
  • CLOSED view  
    협재의 아침바람
  • CLOSED view  
    비 내린 사려니 숲길
  • CLOSED view  
    한라산 운무 속에서
  • CLOSED view  
    성산에 노을지다